보도자료

[DNF F1] 패배 후 더 강해지는 한세민, 전규원 4:1로 꺾고 개인전 우승!

관리자 2020.12.22 11:41:01
첨부파일 4235423.jpg
4235423.jpg

i15437822654_114023.jpg

 

20일 던전앤파이터 유니버스 페스티벌에서 한국-중국 선수가 참가한 2020 DNF F1 천왕전이 진행됐다. 결승전은 한세민이 전규원을 4:1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전규원이 중국인 선수를 꺾고 결승으로 향했지만, 한 세트 패배 후 상대를 완벽히 파악하는 한세민을 넘어서지 못했다. 한세민은 2세트부터 4강-결승 모두 완벽한 경기력을 선보였다.

 

4강 1경기는 한세민과 이석호의 대결이었다. 이석호는 판정 싸움에서 우위를 점하더니 강력한 콤보로 가볍게 첫 세트 승리를 가져왔다. 하지만 바로 한세민이 한 세트를 따라왔다. 이석호의 생명의 원천을 빠르게 소모시킨 후 승부수를 띄워 경기를 원점으로 돌려놨다. 기세를 탄 한세민은 이석호의 모든 움직임을 간파했다. 상대 기술의 재사용 대기시간까지 정확하게 계산해 승리를 확실히 굳혔다. 3:1로 승리한 한세민은 결승으로 향했다.

 

이어진 4강 2경기에서 전규원과 중국의 천저둥이 만났다. 이번 경기 역시 1경기와 마찬가지로 한 세트씩 주고받으며 팽팽한 초반 승부 양상을 보여줬다. 2세트부터 천저둥은 콤보 실수에도 전규원의 체력을 갉아먹는 플레이로 우위를 점했다. 천저둥의 스트라이커가 금강쇄를 활용한 플레이가 전규원의 플레이를 끊어내며 3세트까지 제대로 통하는 그림이었다. 전규원 역시 세 번 연속으로 당하지 않고 받아치며 1:2 상황에서 3:2로 승부를 뒤집었다. 천저둥의 움직임을 완벽히 파악하며 풀 세트 끝에 거둔 승리였다.

 

3/4위전에서 이석호가 전규원의 흐름을 이어받았다. 시작부터 천저둥을 띄우며 콤보를 이어가 완벽에 가까운 1세트 승리를 챙겼다. 2세트 역시 이석호가 천저둥을 벽으로 몰아넣고 일방적인 압박을 가했다. 천저둥이 별다른 저항조차 못한 경기였다. 위기의 천저둥이 한 세트를 따라잡았지만, 4세트에서 다시 한 번 벽으로 몰아세우고 일방적인 공격을 퍼부으며 승리할 수 있었다.

 

결승전에서 우승을 두고 한세민과 전규원이 대결했다. 체력 관리를 잘한 전규원이 한세민의 콤보를 뿌리치고 1세트 승리를 확정지을 수 있었다. 하지만 한세민은 첫 패배 후 바로 다음 경기에서 만회할 줄 알았다. 한 번 잡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콤보를 이어가며 최대 체력 상태로 압승을 거뒀다. 한세민은 휘몰아치는 바람을 벽쪽에서 2-3세트 모두 적중하면서 승기를 잡았다. 유리한 고지를 점하자 상대를 다급하게 하는 운영으로 연이은 승리를 할 수 있었다.

한세민의 휘몰아치는 바람은 쉴 틈 없이 들어갔다. 물대포로 초반부터 견제를 성공해 상대를 들어오게 만들었다. 상대 움직임을 예측했다는 듯이 들어오는 상대에게 휘몰아치는 바람을 적중시켰다. 한 번이라도 공중에 뜨면 순간, 전규원은 빈사 상태가 될 수밖에 없었다. 마지막 5세트마저 앞선 경기들과 비슷한 양상이 나오면서 한세민이 우승을 차지했다.

2020 던전앤파이터(DNF) F1 천왕전

4강 1경기 한세민(스위프트 마스터) 3 VS 1 이석호(남크루세이더)
4강 2경기 전규원(데몬슬레이어) 3 VS 2 천저둥(스트라이커)
3/4위전 이석호(남크루세이더) 3 VS 1 천저둥(스트라이커)

결승전 한세민(스위프트 마스터) 4 VS 1 전규원(데몬슬레이어) - 한세민 우승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

최근본상품

0/2
인스타그램 블로그
유튜브 상단으로 이동